기후위기시계
  • 韓 중소기업 57% “페북 통해 제품 판매량 증가 경험“
-“74% 페북, 비즈니스 효과적 플랫폼”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 26~27일간 개최 “중소기업 기술 자원 지원할 것”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 국내에서 페이스북 계정을 이용하는 중소기업의 57%가 페이스북을 통해 제품 판매량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페이스북은 서울 성수동 플레이스캠프에서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Boost with Facebook)’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설명했다.

페이스북에 따르면 현재 전 세계에서 약 8000만개 중소기업이 페북을 비즈니스에 활용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 페북 이용 중소기업의 57%가 페북을 통해 제품 판매량 증가를 경험했고 74%는 페북이 비즈니스를 성장시키는데 효과적인 플랫폼이라고 응답했다.

조엘 코터 페이스북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 브랜드 프로그램 매니저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8000만 중소기업이 페이스북을 활용하고 있다”며 “16억명이 넘는 이용자들이 최소 한 곳 이상의 중소기업과 소통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의 경우 페이스북 이용자의 3명 중 2명이 한 곳 이상의 중소기업과 연결돼 있다” “3명 중 1명은 해외의 중소기업과 연결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페이스북은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을 통해 중소기업의 마케팅과 성장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은 전 세계 중소기업과 커뮤니티의 성장을 지원하는 통합 디지털 역량 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전 세계 72개국에서 개최됐으며 올해도 국내를 비롯해 전 세계에서 200회 이상의 교육 세션이 진행될 예정이다.

/sjpark@heraldcorp.com



(사진)페이스북 [페이스북 제공]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