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200’ 역주행
방탄소년단 [빅히트뮤직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프루프(Proof)’가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차트에서 15주 연속 차트인했다. 게다가 이번엔 ‘역주행’까지 시작됐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27일(현지시간) 발표한 최신 차트(10월 1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앤솔러지 앨범 ‘프루프’는 ‘빌보드 200’에서 전주 대비 10계단 상승한 80위에 올랐다. 벌써 15주 연속 차트인이다.

뿐만 아니라 이 앨범은 ‘월드 앨범’에서 3위,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와 ‘톱 앨범 세일즈’에서는 각각 63위, 88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이 지난 2017년 9월 발매한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 앨범은 ‘월드 앨범’ 15위로, 이 앨범의 타이틀곡 ‘DNA’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3위, ‘디지털 송 세일즈’ 43위로 재진입했다.

멤버 개개인의 곡들도 인기다. 지난 22일 발표된 제이홉과 크러쉬의 협업곡 ‘러시 아워(Rush Hour) (Feat. j-hope of BTS)’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2위, ‘디지털 송 세일즈’ 28위에 안착했다.

또한, 정국과 찰리 푸스의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 (Feat. Jung Kook of BTS)’는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44위로 13주 연속 차트인했다. 이 곡은 이외에도 ‘팝 에어플레이’ 12위, ‘디지털 송 세일즈’ 30위, ‘라디오 송’ 31위, ‘글로벌(미국 제외)’ 41위, ‘글로벌 200’ 44위’ 등 여러 차트에서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다.

멤버 진, 지민, 뷔, 정국과 베니 블랑코, 스눕독의 협업곡 ‘배드 디시전스(Bad Decisions)’는 ‘팝 에어플레이’ 35위, ‘글로벌(미국 제외)’ 141위, ‘글로벌 200’ 148위에 랭크됐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