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초경량·가성비 무장...모토로라 ‘엣지30 5G’ 출시
헬로모바일, 온라인 직영몰서 판매
모토로라 엣지 30 5G를 소개하고 있는 모델의 모습. [LG헬로비전 제공]

LG헬로비전 헬로모바일이 중국 스마트폰 브랜드 모토로라의 새로운 중저가 스마트폰을 국내에 선보이며 ‘틈새 시장’을 공략한다.

LG헬로비전 헬로모바일은 온라인 직영몰을 통해 모토로라 ‘엣지 30 5G’을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엣지 30 5G는 듀얼유심이 가능한 프리미엄급 가성비폰이다. 앞서 인도·중국을 넘어 북미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다. 세계에서 가장 얇은 5G 스마트폰 설계를 바탕으로 세련된 디자인을 구현했으며, ▷초경량(155g) ▷스냅드래곤 778G+ ▷8GB RAM·128GB 저장공간 ▷33W 고속 충전 ▷6.5인치 pOLED 디스플레이(144Hz지원) ▷안드로이드12 운영체제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헬로모바일은 엣지 30 5G가 평소 영상을 즐기며 가벼운 단말을 찾는 고객들에게 관심을 끌 것으로 보고 있다. 엣지30 5G는 155g의 가벼운 무게로 장시간 손에 들고 영상을 시청하거나, 어린 아이들이 가지고 다니기에도 전혀 부담이 없기 때문이다. 또 144Hz 주사율을 지원하는 디스플레이로 고화질 영상을 부드럽게 시청할 수 있으며, 화려한 그래픽의 고사양 게임을 더욱 입체감 있고 역동적으로 체험할 수 있다. 엣지 30 5G의 출고가는 59만9000원이다. 월 2만9000원 5G 요금제를 선택할 시에는 최대지원금이 적용돼 기기값 ‘0원’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이남정 LG헬로비전 모바일사업담당은 “이번 모토로라 후속 출시로 고가 스마트폰 구도에 새로운 흐름을 불러일으키고, 프리미엄급 가성비폰을 기다렸던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혜림 기자

r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