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SH공사, 공공주택 정책효과와 개선방안 세미나 열어
18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서울 공공임대주택의 정책효과와 개선방향’ 세미나 참가자들과 논문 공모전 수상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서울주택도시공사 제공]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한국주거환경학회와 함께 ‘서울 공공임대주택의 정책효과와 개선방향’을 주제로 공동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세미나에서는 ‘서울시 공공임대주택 입주자 패널조사’ 데이터를 활용한 대학원생 논문 공모전과 연구성과 발표회가 동시에 열렸다.

우선 대학원생 논문 공모전은 혼합단지(Social-Mix), 이웃관계, 주거비 부담 등 공공임대주택과 관련한 다양한 주제로 발표 자료가 구성됐다. SH공사는 지난달까지 접수된 총 30여편 논문 중 9편의 발표논문을 선정했으며 이날 발표심사를 통해 최우수상 1편, 우수상 3편, 장려상 5편을 시상했다.

최우수상은 ‘공공임대주택 입주자의 주거선택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분석’(중앙대 이다은)을 주제로 한 논문이 선정됐고 우수상은 ▷서울시 공공임대주택 거주민의 소셜믹스 인식 영향 요인 분석(서울대 한연수) ▷지역의 경제적 여건이 공공임대주택 거주자들의 사회적 혼합 인식을 저해하는가(중앙대 강수진·이기훈·진정규) ▷공공임대주택의 주거환경이 사회적 고립과 자아존중감에 미치는 영향 분석(부산대 손희주·장진혁) 등이 뽑혔다.

이어 ‘공공임대주택 누가 어떻게 살고 있나(Ⅱ): 정책효과를 중심으로’를 주제로 한 전문가의 연구성과 발표회도 진행됐다. 주요 발표 내용은 ▷서울시 공공임대주택 입주 가구의 주거 상·하향 변화 실태 분석(이창효 한밭대 교수) ▷주거환경의 주관적 인식과 객관적 측정의 일치 지역 특성 연구(장윤정 서울시립대 교수) ▷주변 임대시세를 고려한 공공임대주택의 주거편익 분석(김기중 SH도시연구원 책임연구원) ▷서울시 혼합단지 정책효과(오정석 SH도시연구원 수석연구원) ▷서울시 공공주택 거주자들의 주거독립 영향력 분석(정지영 상명대 강사) ▷공공임대주택 신혼부부 출산 행태에 관한 연구(이훈 서울연구원 초빙부연구위원) 등이었다.

종합토론에서는 이영성 서울대 교수, 강은택 한국주택관리연구원 연구위원, 이영은 토지주택연구원 연구위원, 김선주 경기대 교수, 허지행 주택도시보증공사 실장, 남영우 나사렛대 교수 등이 패널로 참여했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패널 데이터 구축을 통해 공공임대주택 입주자에 대한 다양한 분석이 가능해졌다”며 “이를 적극 활용해 공공임대주택에 거주하는 시민 삶의 질이 개선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