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기업 클라우드 맞춤관리로 비용 절감
LG CNS ‘클라우드엑스퍼’ 출시
요구사항 맞춰 자동 생성·통제


LG CNS가 19일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신기술 설명회 ‘테크데이 2019’를 개최하고,기업 맞춤형 클라우드 통합 관리 플랫폼 ‘클라우드엑스퍼’를 출시했다.

클라우드엑스퍼는 기업 요구사항에 맞게 퍼블릭(개방형) 클라우드나 프라이빗(폐쇄형) 클라우드 등 클라우드 자원을 자동으로 생성, 확장, 통제하는 기능을 갖췄다.

기업들은 클라우드를 도입할 때 트래픽이 급증하는 업무를 퍼블릭 클라우드로 관리하고 개인정보와 같은 보안 영역은 프라이빗 클라우드로 처리하는 등 각각의 용도에 따라 클라우드 활용 형태가 다르게 나타나고 있다.

클라우드엑스퍼는 클라우드 사용량에 따른 비용을 분석하고 운영 예산을 관리해줘 기업의 클라우드 비용을 절감해주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라고 LG CNS는 설명했다.

여기에 기업의 클라우드 사용 현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맞춤형 대시보드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2017년 선보인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플랫폼 디에이피(DAP)는 이번에 2.0버전으로 개선됐다.

머신러닝(기계학습)과 딥러닝 기반으로 공장의 부품ㆍ제품 불량검사, 챗봇 서비스, 음성인식, 자연어 이해 기술 등을 지원한다.

LG CNS는 매일 1000건씩 발생하는 송장 입력, 상품 판매 매장의 매출 데이터 추출 및 정산, 급여 지급 후 검증 등의업무에 로봇처리자동화(RPA)를 적용하고 있는 가운데 문장 의미나 이미지를 분석하는 추가 기능도 개발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 기반 경기도 시흥과 성남의 지역상품권, 제주도 폐배터리 유통이력 관리, 물류 블록체인 컨설팅 등이 실제 사용 사례로 소개됐다.

정태일 기자/killpa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