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블랙핑크, 美 빌보드 200 4위…2주 연속 차트인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블랙핑크가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에 2주 연속 이름을 올렸다.

2일(현지시간) 미국 빌보드는 차트 예고 기사를 통해 “블랙핑크의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가 이번 주 빌보드 200에서 4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블랙핑크는 정규 2집 ‘본 핑크’로 지난주 빌보드 200에 1위로 첫 진입했다. 이는 K팝 걸그룹 최초인 동시에, 전세계 여성 그룹으로서는 2008년 4월 5일 미국의 대니티 케인(Danity Kane) 이후 약 14년 5개월 만의 기록이다.

빌보드는 블랙핑크의 장기 집권을 점치고 있다. 빌보드는 “미국 내 블랙핑크의 영향력과 존재감은 쉽게 무너지지 않을 것이다. 이번 앨범은 글로벌 팬들의 니즈에 상응하는 완성도가 있으며, 블랙핑크는 현재 전 세계가 열광하는 K팝의 대표주자다”라며 인기 롱런을 전망했다.

블랙핑크는 빌보드뿐 아닌 각종 글로벌 음원 차트에서 굳건한 존재감을 과시 중이다. 미국 빌보드와 더불어 세계 양대 차트로 불리는 영국 오피셜 차트, 세계 최대 스트리밍 사이트인 스포티파이의 위클리 톱 송 차트에서 정상에 올라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