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미글로벌, 사우디 네옴시티 프로젝트 잇단 수주
근로자용 숙소 건설 본계약 준비

한미글로벌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진행 중인 세계 최대 규모의 신도시 건설사업인 네옴시티 관련 프로젝트를 연달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한미글로벌은 최근 네옴시티 프로젝트(조감도)에 참여하는 근로자용 주거시설 건설에 대한 용역을 수주했다. 지난달 프로젝트 모니터링 서비스 용역의 낙찰통보서(LOI)를 받아 업무에 착수했으며 현재 본계약을 준비 중이다.

단지는 총 2645만㎡의 부지로 숙소와 스포츠·엔터테인먼트 시설, 식당, 의료시설, 모스크, 다용도 건물, 기타시설이 들어선다. 숙소 48만9500가구 건설이 계획돼 있는데 한미글로벌은 이중 5만가구 시행 사업에 참여한다. 수주액은 약 90억원이다. 한미글로벌은 2024년 6월까지 사업의 설계·발주·시공 검토, 현장 안전 및 환경 관리 모니터링, 준공하자 처리 및 사용승인 후 검사 관리, 공사 관련 각종 분쟁 조정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한미글로벌은 숙소 단지에 대한 2차 수주도 추진하고 있다.

또한 한미글로벌은 이달 초 네옴의 문서관리 시스템 개발 용역에 대한 낙찰 통보를 받았으며 본 계약을 추진 중이다. 2024년 10월까지 네옴 설계·시공 부문의 문서 관리 정책과 시스템을 수립하고 전자문서·인쇄물의 효율적인 관리와 사업관리정보시스템(PMIS) 운영, 임직원 문서관리 시스템 교육·사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미글로벌의 영국 자회사인 워커 사임(Walker Sime)도 최근 네옴시티의 한 축인 ‘네옴 더 라인’ 프로젝트의 용역을 수주했다. 전략적 포지셔닝, 중점 지역 마케팅, 자금조달, 사업기획수립 등의 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워커 사임은 서비스 실행 단계에서 내용과 계약 금액을 확정하는 형태의 총괄 포괄계약 방식으로 계약을 체결했다. 김은희 기자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